Home   sitemap   frame  
가슴과 입이 숯과 모래  
 

 

 

 

 

이 물을 빨리 맑힐 준비
숯과 모래로 걸러서 맑혀라
Arrange to clear this water quickly.
Purify it by using a filter and sand. 3-10

이 숯은 다른 것이라 생각 말라
가슴속과 입이 모래요 숯이다
Do not wonder where this filter can be found.
Your heart and mouth are the sand and filter. 3-11

Mark1.gif이 세상의 태초는 진흙바다였다 진흙바다란 뻘과 물이 뒤범벅된 혼돈이었다 근행을 가르쳐 오늘날이 되었다 본과 도구들을 불러들여 근행을 가르쳐 없던 세계와 없던 인간을 창조하였다 모든 세계 모든 인간 근행으로 창조하여 근행으로 섭리하여 맑혀나가는 거야 으뜸인 장소에서 으뜸인 리를 행함은 근행하는 사람만의 혜택이 아닌 거야

알던 모르던 모든 사람에게 혜택이 미치는 근행인 거야 온 세상 풍년들고 앓지 않고 죽지 않고 쇠하지 않도록 근행으로 만들어 나가는 거야 수명은 극히 길어지며 마음은 맑아져 남과 함께 더불어 고맙게 될 수 있도록 섭리를 베풀어 가는 거야 아무리 근행의 혜택이 있어도 가슴과 입이 신의 뜻에 맞지 않는다면 아무리 마음 기울여 애쓴다 해도 신은 받아들일 수가 없겠지

가슴과 입이란 진실인 거야 나쁜 생각 가졌더라도 찌거기가 있더라도 생각을 바꾸고 표현을 밝게 부드럽게 하면 맑아져 가는 거야 가슴과 입이 숯과 모래라고 말했다 숯과 모래로써 물을 걸러내면 티끌섞인 진흙물도 먹을 수가 있겠지 가슴과 입에 독이 들면 아무리 맑은 물일지라도 마실 수는 없겠지

숯 한층 모래 한층 겹겹이 깔아 흘러보낸 물 누구나 안심하고 마시겠지 생각하여 말하고 말한 후 잘못되었는가를 반성하며 지내게 되면 차츰 마음 맑아질 거야 맑은 마음이 창조파장 되면 더욱 용솟음칠 거야 더욱 용솟음칠 거야 진실이 신God의 마음에 맞지 않으면 아무리 마음 기울여 애쓴다 해도 신God이 함께 할 수 없다고 말하고 말해 온 리를 분간해 듣지 않으면 신을 원망하겠지 이 리를 잘 분간하라

진흙물 같은 티끌이 가득한 물이라면 神God은 마실 수 없겠지  神God이 마실 수 있는 물로 맑혀나간다면 과연 그렇구나 하고 모두들 그렇구나 하며 따라 하겠지 그것이 곧 구제인 거야 말대만대를 구제하고 남의 만대까지 구제할 수 있는 리는 마음을 맑혀 그 리가 세상에 비쳐나가면 되는 거야 앞으로 그렇게 하는 거야 성진실이라 어렵겠지만 그렇게 하는 길이 영원히 사는 리가 되는 것이니

생각을 보이게 하는 것이 글이라면 생각이 들리게 하는 것은 말이 되는 거야 글처럼 말한다면 되겠지 생각부터 바꾸지 않으면 아무리 좋게 쓰려해도 좋게 들리려 해도 생각대로 표현되는 것 숯과 모래의 리를 잘 생각해 보고 말하는 버릇을 길러야 되는 거야 입으로 다치고 입으로 상처를 입지 않겠어 입을 가볍게 하여 덕되는 것이 없어 점점 크져간 만큼 되돌아와서 자신을 다치게 하는 거야 이 리를 잘 분간해 들어야 한다

가슴과 입은 둥근 것이 좋아 둥글 때는 남을 배려하고 낮고 순박하며 겸손하여 따뜻하게 느껴지는 거야 가슴과 입이 모가나서는 거칠어지는 거야 생각이 운명을 만들고 있는 걸 깨달아야 한다 되어져오는 집안 사정의 리는 생각이 거친 답이 나타난 거야 생각이 거칠어 입이 모가나게 되면 입안이 상하게 된다 나중엔 입을 사용할 수 없도록 옷을 맞춰주면 누굴 원망하겠어 모든 질병이나 사정 이러한 이치임을 깨우쳐 둔다
Mark1.gif 

는 말을 함부로 내 뱉는 성격입니다 이 글을 작성하면서 제가 저에게 하는 말이라 느껴집니다 둥근 가슴과 둥근 입이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저의 생각의 표현 때문에 상처입었던 가족을 비롯한 여러분께 사죄하는 마음이 듭니다 저의 성격이 좋지 않습니다 홀어머님 밑에서 자라서인지 제대로 기본 인성교육이 되지 않아 급한 성격을 제어하지 못하곤 합니다

저같은 사람이 마음이 다 맑아진 것처럼 표현한 구절들이 많이 있습니다만 그건 저의 완성이 아니라 神God의 입장에서 그렇게 표현한 점 이해와 용서를 바랍니다 죄송합니다 입이 제대로 열리지 않는 가르침을 받았습니다 아마 벙어리가 되어올 인연의 소치를 미리 나타내 보이시어 깨칠 기회를 주신 것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아! 오야사마


 이 근행은 온 세상을 구제하는 길 벙어리도 말하게 하리라 4-91
Changjomoonhwa and Tenrikyochurch-Chunma of Chunria, a-Oyasama  hp016-9640-0999 tenrio@korea.com
home   교조 120년제 기념 마크   Top     초신자를 위한 가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