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sitemap   frame
 마디에서 싹
 

 

 

 

 

아직도 보이는 불 속 깊은 물 속을
그것을 지나가면 좁은 길이 보이느니

Yet ahead through a sea of flames and a deep abyss,
you will arrive at a narrow path. 1-48


좁은 길을 차츰차츰 넘어가면 큰길이야
이것이 확실한 본 길이니라

After following the narrow path step by step, you will
come to a broad path. This is the trustworthy main path. 1-49

Mark1.gif첩첩산 깊은 곳에 찾아 들어가 석재도 목재들도 보아두었다고 말해 왔다 신이 보아둔 재료를 신이 이끌어 들이지 못할리야 없겠지 이 집터를 가루도 없이 쓸어 버리겠다는 말이 그 때에만 국한된게 아닌거야 모든 자녀들을 이 말귀를 잘 분간하지 않으면 안되는 거야 용재로 선택되어야 할 혼을 보아두었다 神의 뜻에 반항하면 재산과 생명은 神God이 앗아간다는 말 예사로 들어서는 안될 것이야

잘 생각해 보라 세상에서 한계상황에 사방이 다 막혀 버렸다면 깊이 생각해 보아야 되겠지 같은 집안에 같은 부모 형제 자식으로 태어나도
신도 부처도 있다고 말해왔다 집안의 사정 인연의 리를 분간해 듣지 않으면 안된다 인연이라면 잘 모를터이지만 파울이 한계상황에 놓인 그런 집안도 있다 우마의 길이 다음 길인 그런 패거리도 있다 마지막 대 참회의 길로 이끌여 들였다

그래도 모른다 모른다 참회는커녕 왜 나만 이러냐고 오히려 항변이다 안타까운 일인 거야 용재가 나오지 않으면 안되는 집안 사정이 있다 이를 분간하지 못하면 흔적도 없이 사라지는 것 세상에서 보기도 하고 당하기도 했겠지 남을 구제하므로 도와지는 섭리를 어떻게 생각하는가

물속 불속길도 神God이 받쳐주는 길이다 조금도 두렵다거나 망서릴 필요가 없다 용재는 神God이 수호할테니 도움받았던 리로서 남의 생명을 도와인연의 리로 삼으라 이에 반항하면 다시 나리라
Mark1.gif  


이 근행은 온 세상을 구제하는 길 벙어리도 말하게 하리라 4-91

Changjomoonhwa and Tenrikyochurch-Chunma of Chunria, a-Oyasama  hp016-9640-0999 tenrio@korea.com
home   교조 120년제 기념 마크   Top    초신자를 위한 가이드